이명철 강북패션협회장, 산업부장관상 수상 > 인물/동정

본문 바로가기
  • 회원로그인

    아이디 비밀번호
  • 접속자 5
사이트 내 전체검색

인물/동정

인물 이명철 강북패션협회장, 산업부장관상 수상 주름봉제로 기술개발과 원가절감에 기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서울포스트 조회 171회 작성일 21-11-23 22:12 [제746호]

본문

강북패션협회 이명철 회장이 지난 11월 11일 35회 섬유의 날을 맞아 문승옥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이회장은 40여년간 의류업계에 종사해왔으며 원단개발에서 재단, 봉제, 주름, 판매까지 원스탑 생산체계를 갖추고 최근 5년간 1000여건의 주름개발과 700여건의 상용화 실적을 쌓았고 주력제품인 마니플리츠를 상표등록 하고 주름원단 제조방법을 특허 출원하였다. 이회장의 노력으로 일본과 중국 제품과 경쟁할 수 있는 국산 주름 상품이 원가를 절감하고 경쟁력을 갖추게 되었다.
 
 이 회장은 1982년 10대 후반에 남대문시장 봉제공장 재단보조로 출발하여 1989년 1월 자신의 사업체인 마니를 설립하여 주름 전문기업으로 기술 개발과 차별화에 주력하여  소상공인들과 상생 관계를 유지하며,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이 회장은 금년 3월 강북구 봉제발전을 위해 강북패션제조협동조합을 창립하고 이사장을 맡았으며 사단법인 서울강북패션협회를 창립하였다. 이회장은 강북구 미아동 구성북시장 미진빌딩에 봉제공장을 운영하며 궁전예식장 맞은편에 강북구패션 협동조합원 공동판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이 회장은 비영리 단체인 서울패션섬유봉제협회 수석부회장을 역임하며 장애인을 위한 사랑 나눔, 사랑의 콘서트 지원, 연탄 나눔, 서울역 홈리스를 위한 무료 급식지원 등 다양한 봉사활동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나눔을 실천해 왔다.

 강북패션협회는 2013년부터 매년 12월 서울역 노숙자 대상 목도리와 내의 350점을 기부하고 있으며, 양주시와 곡성군 다문화 가족에 각각 의류 1500점, 남북 통합 문화센터를 통한 탈북민을 위한 의류 1000점을 기부하였으며, 2020년 8월 남원시 수해 주민에게 5천만원 상당 의류 및 마스크를 기부하였다.

 한편 이정화 총괄본부장은 “이명철 강북패션협회장의 산업부장관상 수상의 회원들과 함께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앞으로도 강북패션협회의 발전을 위해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서울포스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주)서울포스트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07999 | 등록일자 : 2005. 9. 12 | 제호 : 서울포스트신문 | 발행인: 김용설 | 편집인: 이광래
(01076)서울특별시 강북구 삼각산로 148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용설 | TEL: 02)904-0106 | FAX:02)904-0180
대표메일 : 9005-8852@hanmail.net
Copyright by @2019 서울포스트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