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의약 난임치료 지원사업’ 추진한다 > 보건/복지

본문 바로가기
  • 회원로그인

    아이디 비밀번호
  • 접속자 7
사이트 내 전체검색

보건/복지

보건 ‘한의약 난임치료 지원사업’ 추진한다 서울시 임신출산정보센터를 통한 온라인신청

페이지 정보

작성자 서울포스트 조회 6회 작성일 21-10-24 19:44 [제742호]

본문

성북구(구청장 이승로)가 난임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정을 위해 한의약 난임치료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만혼 증가로 인한 출산율 감소, 난임 인구 증가에 따른 난임 지원 요구 증가에 따라 전통 한의약 방법을 통해 임신 가능성을 높임으로써 갈수록 낮아지고 있는 출산율을 끌어 올린다는 취지다.

 한의약 난임치료 지원사업은 한의약적인 치료를 기반으로 원인불명 난임부부의 건강증진과 생활 질 개선을 통해 임신 성공률을 높일 수 있도록 돕는 사업이다.

 2017년에 서울시 최초 난임 부부에 대한 한방 치료비 지원을 시작한 성북구는 성북구 한의사회와 업무 협약을 맺고, 신청일 기준 서울시에 6개월 이상 거주한 성북구민 중 자연임신을 원하는 원인불명의 난임부부(여성 만41세 이하)를 대상으로 한의약 치료를 지원하고 있다. 

 진원 대상자로 선정되면 3개월 간 난임치료를 위한 한약 첩약 비용의 90%(약 119만원)를 지원받을 수 있으며, 10%는 본인이 부담해야 한다.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 주민은 전액 지원되며, 신청자별 연1회, 최대 2회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한의약 난임치료 중 난임 시술은 불가하다.

 지원을 희망하는 난임부부는 먼저 서울시 임신출산정보센터 홈페이지에 접속하여 지원 대상 적격 여부 자가점검 후 자가점검 결과지, 참여 신청서, 개인정보 활용 동의서, 원인불명의 난임을 확인할 수 있는 진단서, 검사결과지 등 관련서류를 첨부하여 온라인으로 신청하거나 성북구보건소에 방문하여 신청하면 된다.

 구는 서류 심사를 통해 지원 대상자를 선정하며, 선정된 난임부부는 지원결정 통지서를 발급받아 서울시 지정 한의원 중 원하는 한의원을 선택해 지원받을 수 있다.
<저작권자(c)서울포스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주)서울포스트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07999 | 등록일자 : 2005. 9. 12 | 제호 : 서울포스트신문 | 발행인: 김용설 | 편집인: 이광래
(01076)서울특별시 강북구 삼각산로 148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용설 | TEL: 02)904-0106 | FAX:02)904-0180
대표메일 : 9005-8852@hanmail.net
Copyright by @2019 서울포스트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