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관동, 추석명절 앞두고 이웃사랑 온정의 손길 이어져 > 생활/경제

본문 바로가기
  • 회원로그인

    아이디 비밀번호
  • 접속자 2
사이트 내 전체검색

생활/경제

생활 석관동, 추석명절 앞두고 이웃사랑 온정의 손길 이어져 한가위 사랑의 선물꾸러미 나눔 행사’ 열려 식료품 선물꾸러미 나눔 석관중앙교회 성도들 모금 통해 10kg 쌀 100포 주민센터에 전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서울포스트 조회 1회 작성일 20-09-27 20:07 [제686호]

본문

▲사진 지난 22일 석관중앙교회에서 쌀 10kg 250포를 마련하여 석관동주민센터에 100포를 전달했다.
민족 최대의 명절 추석을 맞이하여 성북구(구청장 이승로) 석관동주민센터(동장 이대현)에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을 위한 온정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22일에 석관중앙교회(담임목사 김기선)에서는 코로나-19로 대면 예배가 어려운 상황에서도 성도들이 십시일반 모금한 성금으로 쌀 250포(10kg)를 마련하여 석관동 주민센터에 100포를 전달했다.

 김기선 담임목사는 “30여 년 동안 석관동에 거주하면서 한 번도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을 잊어 본적이 없다. 항상 어려운 이웃을 살피고 섬기겠다.”라며 지속적인 이웃 사랑 실천을 약속하였다.

 앞서 18일에도 동 주민센터에서 ‘한가위 사랑의 선물꾸러미 나눔 행사’가 열렸다. 석관동주민자치회(회장 김덕현)와 보건복지분과위원회(위원장 김형중) 주관으로 위원 및 봉사자들이 발품을 팔아 직접 구입한 쌀, 김, 곰탕, 죽 등 식료품 선물꾸러미를 손수 제작하여 지역의 저소득 홀몸어르신 및 취약계층 100가구에 비대면으로 전달했다. 김형중 보건복지분과위원장이 이웃을 위해 나눔 행사비용 300만원 전액을 선뜻 내놓기도 했다.

 나눔 행사에 참석한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최근 확산세가 크게 줄기는 했으나, 지난달 우리 지역 내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수 발생하고 경제적으로 어려운 상황도 지속됐는데, 그 속에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종교계가 많은 분들을 대신하여 이웃사랑을 실천해 주신 데 대해 감사드린다.” 라며 “후원 받은 물품들이 명절을 앞둔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잘 전달될 수 있도록 정성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동 주민센터 관계자는 후원물품을 전달을 위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복지사각지대 및 저소득 한부모 가정을 적극 연계하여 이번 명절 나눔으로부터 소외되는 이웃이 없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 24일에는 한국예술종합학교(총장 김봉렬)에서도 쌀40포(10kg)를 석관동 주민센터에 전달하여 추석맞이 이웃 사랑을 실천했다.
<저작권자(c)서울포스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주)서울포스트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07999 | 등록일자 : 2005. 9. 12 | 제호 : 서울포스트신문 | 발행인: 김용설 | 편집인: 이광래
(01076)서울특별시 강북구 삼각산로 148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용설 | TEL: 02)904-0106 | FAX:02)904-0180
대표메일 : 9005-8852@hanmail.net
Copyright by @2019 서울포스트신문 All rights reserved.